호남매일,광주일보-공룡화석지 세계유산등재 가속도

언론 보도관

호남매일,광주일보-공룡화석지 세계유산등재 가속도

최고관리자 0 7,357 2008.07.31 16:56

공룡화석지, 세계유산 등재 가속도
2008.07.31 00:01

익룡 발자국 등 흔적 다양… 보존상태 높이 평가

천연기념물 제394호로 지정돼 있는 전남 해남군 우항리 공룡화석지의 세계유산등재 추진이 본격화 되고 있다.
해남군은 최근 문화재청과 백악기 공룡해안 세계유산 등재 추진단 등 국내 전문가들로 구성된 국내 현지 실사단이 우항리를 방문, 세계유산 지정에 매우 고무적인 평가를 받았다고 30일 밝혔다.
공룡 화석지 현장을 둘러본 전문가들은 우항리의 주변 경관이 수려하고 화석의 보존상태도 좋아 높은 가치를 지니고 있다고 평가했다.
특히 세계유산 등재를 총괄하고 있는 이인규 문화재 위원은 “세계유산 등재에 대한 해남군민들의 열정이 대단히 높고 공룡박물관 등 교육시설이 잘 정비돼 있어 유네스코 현지 실사단에게도 감동을 줄 수 있을 것”이라며 낙관적인 의견을 전했다.
이번 국내 전문가 현지 실사는 지난 28일부터 30일까지 해남 우항리 공룡화석지를 비롯해 화순·보성·여수·경남 고성 등 6개 지역에 대해 이뤄졌으며 유네스코의 현지실사는 10월 25일 실시될 예정이다.
이에 앞서 지난 25일에는 마쓰우라 고이치로 유네스코 사무총장이 우항리 공룡화석지를 방문해 관련 시설을 둘러보는 등 높은 관심을 표명했다.
한편 우항리 공룡화석지는 세계 최초로 공룡·익룡·새발자국 화석과 절지동물 흔적 화석 등 다양한 화석군이 발견됐으며 지난해에는 국내 최대 규모의 공룡박물관을 개관했다.

Comments